google translate

Newspaper

To share Artist`s Music with even more People, we use SNS and Youtube parallel to media such as TV, Radio and Newspapers, to maximize the Impact and Efficiency.
아티스트의 예술적 활동을 뒷받침 해주기 위해 미디어와 언론을 통한 마케팅에 SNS, 유튜브를 병행하여 다양한 타겟층을 확보함은 물론이고 비용적 효율성을 극대화 시키고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 9일 獨 라이프치히 '빛 축제'에서 독주회

18 2019.10.09 21:19

짧은주소

본문

독일어 강연으로 평화 메시지도 전할 예정

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34)씨가 독일 평화혁명재단(Friedliche Revolution) 초청으로 9일 라이프치히의 니콜라이 교회에서 독주회를 한다.

 

86006ea70749e07d91c2aa83612a4f65_1570623
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 [사진= 혜화JHP 제공]​

 

박지혜의 독주회는 2009년부터 매년 10월9일 독일 독일 라이프치히 아우구스투스 광장에서 열리는 '빛 축제(Lichtfest)'의 마지막 순서다. 빛 축제는 독일 통일의 출발점이 된 라이프치히 월요시위를 기념하는 축제다.

 

니콜라이 교회는 1165년 건축됐으며 독일의 중요한 역사적 순간을 함께 한 장소다. 15세기 마틴 루터가 이곳에서 설교하면서 종교 개혁의 기치를 높였고 1980년대 니콜라이 교회에서 시작된 월요기도회는 1980년대 말 '하나된 독일'을 요구하는 거리행사로 이어졌다. 1989년 10월9일 동독 수립 40주년을 기념하는 날에는 라이프치히 시민 7만명이 민주화를 요구하는 대규모 행진에 나섰으며 결국 동독 정부로부터 '하나된 독일'의 합의를 이끌어냈다. 라이프치히 시민들은 10월9일을 기념일로 지정해 운동의 시초가 된 니콜라이 교회를 중심으로 매년 축제를 열어 자유와 평화를 수호했던 역사와 그 정신을 기리고 있다. '빛 축제'라는 명칭은 시위대가 행진 당시 사용했던 촛불의 의미를 담고 있다. 그동안 빛 축제에는 독일의 현직 대통령, 수많은 세계적인 음악가들과 각 분야의 영향력 있는 사람들이 초청됐다. 박지혜는 올해 행사의 마지막 순서로 초청받아 니콜라이 교회에서 독주회를 한다.

 

86006ea70749e07d91c2aa83612a4f65_1570623
 

 

박지혜는 1985년 독일 마인츠에서 태어났으며 한국어를 배워야 한다는 어머니의 뜻에 따라 초등학교 6년을 어머니의 고향인 전주에서 보냈다. 그는 마인츠 테레지아 중학교와 칼스루헤의 헬름홀츠 고등학교를 거쳐 독일 국비 장학생으로 미국 인디에나 대학원과 독일 칼스루헤 국립음대 대학원 최고과정을 마쳤다. 독일정부 총연방 콩쿠르에서 두 번 1위를 차지했으며 루마니아 R. 에네스쿠 콩쿠르에서도 2위에 올랐다. 독일 정부는 박지혜가 세계 3대 바이올린 중 하나인 '페트루스 과르니에리(1735년산)'를 평생 사용할 수 있도록 허락했다.

 

박지혜는 2013년부터 한국에서 활동하며 한국의 음악을 세계에 알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지난해 평창동계올림픽에서는 공식 홍보대사로 활동하며 강원도 정선아리랑을 편곡해 '화이트 정선아리랑'을 선보이기도 했다.

 

박지혜는 니콜라이 교회에서 1시간30분 동안 연주하며 오늘날 자신을 있게 해준 두 가지 뿌리, 독일과 한국의 정서를 담은 음악을 연주할 예정이다. 또 독일어 강연을 통해 그녀가 전하고자 하는 평화 메시지들을 전달할 계획이다. 박지혜는 지난해부터 워싱턴을 시작으로 세계 주요 도시를 순회하며 한국 음악의 아름다움과 평화의 메시지를 전하는 '평화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이번 라이프치히 연주 역시 '평화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박지혜는 "이번 무대에서 어떠한 정치적 의도나 편향성 없이 음악 자체의 호소력과 강연으로 더 많은 사람들에게 한국의 음악을 알리고 한국의 현실에 관심을 갖고 함께 기도해주기를 원하는 메시지를 축제에 함께 할 모든 이들과 나누겠다"고 했다.

 

[본문 출처]

아시아경제 https://n.news.naver.com/article/277/0004549970

박병희 기자 nut@asiae.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12건 1 페이지
[독일신문] Konzert in Leipziger Nikolaikirche will Brücke nach Korea schlagen
  • 2019.10.09
  • 40

Stiftung Friedliche Revolution hat die Geigerin Ji-Hae Park nach Leipzig eingeladen Zum 30. Jahrestag der gewaltlosen Überwindung der SED-Herrsch…

열람중  [아시아경제] 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 9일 獨 라이프치히 '빛 축제'에서 독주회
  • 2019.10.09
  • 19

독일어 강연으로 평화 메시지도 전할 예정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34)씨가 독일 평화혁명재단(Friedliche Revolution) 초청으로 9일 라이프치히의 니콜라이 교회에서 독주회를 한다. 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 [사진= 혜화JHP 제공]​ 박지혜의 …

[스포츠동아] 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 베를린장벽 붕괴 초청연주
  • 2019.10.09
  • 24

베를린 장벽 붕괴 30주년 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 독일 통일 30주년 기념 무대 초청연주 독일 평화혁명재단 초청으로 라이프치히 빛축제 기간에 열려 독일 태생 연주자, 음악과 강연으로 평화의 메시지 전할 것지난해 워싱턴에서 시작된 평화 프로젝트는 계속된…

gs칼텍스 예울마루 박지혜 단독 공연 with 지혜밴드
  • 2019.08.08
  • 364

손양원 목사 순교 69주년 기념 음악회가 9월 7일 오후 5시 GS칼텍스 예울마루 대극장에서 개최된다. 여수시(시장 권오봉)가 주최하고 (사)민족지도자손양원목사기념사업회(이사장 오현석 목사)가 주관하는 이번 음악회에는 공연에는 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와 지혜밴드가…

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와 함께 하는 '고양필하모닉오케스트라' 창단 20주년 기념 정기연주회
  • 2019.06.14
  • 133

<디지틀 조선일보> 차이코프스키의 바이올린 협주곡과 무소르그스키 '전람회의 그림' 전곡 연주를 만날 수 있는 연주회가 열린다. 고양필하모닉오케스트라(Goyangphilharmonicorchestra)는 창단 20주년 기념 정기연주회를 6월 …

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 명예 대위 위촉
  • 2019.06.14
  • 127

2018 평창동계올림픽 공식 홍보대사로 군부대 순회 연주를 가졌던 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가 지난 5월 15일 제8군단 충용부대 사령부에서 명예 예술 장교(대위)로 위촉되었다. 국방부 장관과 각 군 참모총장은 군 발전에 공로가 있거나 군의 신뢰를 높이는 데 기여한…

박지혜 바이올리니스트 군장병위해 공연
  • 2019.05.31
  • 157

  세계적인 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가 강원도 대형산불의 조기진화와 피해복구에 맹활약한 군장병들을 위해 13일부터 16일까지 감동의 공연을 선사해 눈길을 끌고 있다. 금강산전망대와 해안소초,사단 신교대대 등 충용 8군단은 예하 9개 부대에서 6번…

Opera Without Words - CapeCod.com
  • 2019.01.17
  • 303

   Over 90 musicians will take the Cape Symphony stage for Opera Without Words. Before movies, opera was the grand stage where stories …

[애틀랜타 중앙일보] “영혼까지 행복한 음악 선보이고파”
  • 2018.12.22
  • 502

애틀랜타 다시 찾은 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 21일 존스크릭 연합감리서 메시아연주 협연 3·1절 100주년 맞아 평화혁명프로젝트 추진“머리가 너무 헝클어졌어요. 잠시만요…” 진득하게 연습을 하던 연주자는 카메라를 들이대자 바쁘게 머리를 손질하러 자리를 떴다. 그러더니 이내…

[워싱턴 중앙일보] “눈처럼 차갑고 불처럼 뜨거운 무대”
  • 2018.12.19
  • 401

세계적 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 음역 극과극 오가며 긴장감 조성비발디 사계 중 겨울, 성탄곡 등 연주​ 16일 와싱톤중앙장로교회 본당을 가득 채운 관객들은 격한 감동의 물결에 휩싸였다.박지혜 바이올리니스트는 차가운 겨울눈과 뜨거운 불처럼, 날카로운 고음과…

News